[IR분석] 코아스템켐온, '루게릭병 치료제' 임상3상 종료 임박…북미 진출 가시권

사진=코아스템켐온

사진=코아스템켐온

이미지 확대보기
코아스템켐온의 루게릭병 치료제 '뉴로나타-알'의 임상 3상 마무리 시점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회사는 긍정적인 데이터가 도출되고 있는 만큼, 임상 3상을 마친 후 미국 진출을 본격화하겠다는 방침입니다. 북미 진출과 함께 코아스템켐온은 루게릭병 치료제 생산능력을 확보해, 연간 5000억 원의 매출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 세계 최초 루게릭병 치료제 '뉴로나타-알' 보유…CRO는 '캐시카우'

코아스템켐온은 줄기세포치료제의 개발·제조 및 공급 등의 사업 목적으로 2003년 12월 설립됐습니다. 2015년 6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습니다.

코아스템켐온의 사업부는 ▲바이오의약품사업부와 ▲비임상CRO(임상시험수탁기관)사업부 두 부문으로 나뉩니다. 바이오의약품사업부는 코아스템켐온의 핵심 사업 부문으로 줄기세포기술을 기반으로 희귀·난치성 질환에 대한 새로운 줄기세포 치료제를 개발·생산 및 판매하고 있습니다. 전 세계에서 다섯 번째로 줄기세포치료제의 상용화에 성공해 2015년 2월 말부터 환자에게 투약을 시작했습니다.

이 외에도 다양한 희귀·난치성 질환의 줄기세포 치료제들을 신규로 개발하고 있습니다. 특히 2세대(차세대) 줄기세포치료제에 대한 기초연구와 공정자동화기술의 연구 및 개발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현재 신경계 질환 5개, 자가면역질환 1개, 폐질환 1개 등 7개의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이 중 핵심 파이프라인은 2015년부터 환자에게 투여가 개시된 루게릭병 치료제 '뉴로나타-알'입니다. 2011년 임상 1상을 성공적으로 종료한 뒤, 2014년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조건부 시판을 허가받았습니다. 이후 2015년 루게릭병 치료제로는 세계 최초로 상용화에 성공해, 현재까지 국내외 약 400명 이상의 환자에게 '뉴로나타-알'을 투여했습니다.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결과에 대한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더인베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2024.07.16 기준

코아스템켐온 166480

12,370원 ▼ 230원, ▼ 1.83%
◆ 기업개요
줄기세포 치료제 개발, 생산, 판매 업체
상장일2015/06/26
대표자양길안
본사주소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로255번길 24 (삼평동)
전화번호02-497-3711
◆ 최근주요공시
공시일자공시제목
2024/05/28임원ㆍ주요주주특정증권등소유상황보고서
2024/05/28주식등의대량보유상황보고서(일반)
2024/05/16분기보고서 (2024.03)
2024/03/22[첨부정정]사업보고서 (2023.12)
2024/03/21사업보고서 (2023.12)
(자료=금융감독원전자공시시스템)

실시간 IR취재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