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분석] 주가 하락세 이어지는 클래시스, 상승 모멘텀 두 가지는

사진=클래시스 제공

사진=클래시스 제공

이미지 확대보기
클래시스의 주가 하락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난해 4분기 아쉬운 실적을 기록한데 이어 동종업계의 글로벌 업체가 보수적인 실적 전망치를 제시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올해 클래시스는 다양한 주가 상승 모멘텀을 갖고 있는 만큼 눈여겨 볼 종목이라고 조언하고 있습니다.

◆ 4분기 실적 기대치 하회…브라질 판매 감소

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클래시스의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은 전년대비 16.2% 증가한 470억 원,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2.8% 늘어난 219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증권사들의 컨센서스인 매출액 506억 원, 영업이익 253억 원을 각각 7.1%, 13.2% 하회했습니다.

클래시스는 ▲병의원용 의료기기 ‘클래시스’ ▲에스테틱숍용 미용기기 ‘클루덤’ ▲화장품 및 홈케어 에스테틱 기기 ‘스케덤’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이 외에도 기기 판매에 따른 소모품 매출도 발생합니다. 클래시스의 매출액은 병의원용 의료기기 '클래시스'에서 대부분의 매출액이 발생하는데, 집속초음파(HIFU) 의료기기 '슈링크'와 '슈링크 유니버스', 고주파(RF) 의료기기 '볼뉴머'가 대표 제품으로 꼽힙니다.

클래시스의 실적이 전망치를 하회한 원인으로는 주력시장의 브라질 판매가 감소가 지목됩니다. 브라질에서의 매출액이 전년대비 5% 가량 감소했는데, 이는 역설적이게도 의료기기가 너무 잘 팔렸기 때문입니다. 3분기까지 이미 연간 목표치를 초과 달성한 클래시스의 해외 대리점들이, 4분기부터 휴가 기간을 보냈습니다.

클래시스 관계자는 4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해 "브라질 시장에서 계절성이 관찰되는 것 같다"며 "12월~2월까지는 연말 휴가시즌에서 카니발 등이 포함돼 비수기로 봐야할 것 같다"고 설명했습니다.

4분기 매출액은 브랜드별로 살펴보면 슈링크 유니버스가 해외 시장에서 분기 최대 매출액을 경신하면서 '클래시스' 브랜드 매출액은 전년대비 13% 성장한 238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같은 기간 소모품 매출액은 201억 원으로 21% 늘어났습니다. 이 외에도 클루덤 매출액은 전년대비 26% 감소한 15억 원, 스케덤은 399% 증가한 13억 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결과에 대한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더인베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2024.07.11 기준

클래시스 214150

50,100원 ▼ 1,300원, ▼ 2.53%
◆ 기업개요
병원시술, 에스테틱용 미용의료기기 제조 업체
상장일2015/04/03
대표자Seung Han Baek
본사주소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208 클래시스
전화번호02-1544-3481
◆ 최근주요공시
공시일자공시제목
2024/05/14분기보고서 (2024.03)
2024/05/08연결재무제표기준영업(잠정)실적(공정공시)
2024/03/20사업보고서 (2023.12)
2024/02/14매출액또는손익구조30%(대규모법인은15%)이상변동
2024/02/14연결재무제표기준영업(잠정)실적(공정공시)
(자료=금융감독원전자공시시스템)

실시간 IR취재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