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분석] 全 사업 동반 부진 신성이엔지…"내년부터 CE 회복 본격화"

신성이엔지 사옥 전경.(사진=신성이엔지 제공)

신성이엔지 사옥 전경.(사진=신성이엔지 제공)

이미지 확대보기
신성이엔지의 올 3분기 영업손익이 적자로 전환했다. 재생에너지 사업부(RE)가 부진을 지속하고 있는 가운데 믿었던 클린환경 사업부(CE)까지 실망스러운 실적을 기록했다. 신성이엔지 측은 4분기 실적회복을 자신하지 못했지만 2024년부터는 늘어난 수주 잔고를 바탕으로 성과를 낼 것이라고 전했다.

1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신성이엔지의 3분기 영업손익은 32억2700만 원으로 전년(78억600만 원)대비 적자로 전환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294억6800만 원으로 16.8% 줄었다.

신성이엔지의 실적 감소는 전(全) 사업부의 부진이 원인이다. CE사업부문은 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1155억 원, 영업손실 24억 원을 기록하며 적자로 전환했다. CE사업은 클린룸 사업으로, 반도체와 2차전지, 디스플레이 등과 관련한 소재 및 제품 등의 제조공간에 공기청정도를 제어하는 장비를 생산·설치하는 사업이다.

CE사업의 실적 하락은 주요 고객사의 프로젝트가 지연되면서 수주 인식률이 낮아졌기 때문이다. 신성이엔지에 따르면 용인 스마트팩토리 가동률 수치는 지난 7월 41%의 가동률을 보였지만, 8~9월에는 25~30% 수준으로 감소했다.

신성이엔지 관계자는 "용인 스마트팩토리 가동률이 감소한 사유는 주요 프로젝트가 지연되고 있기 때문"이라며 "이에 따라 매출이 증가하지 못하고, 고정비 부담이 발생하면서 수익이 감소했다. 지난해 말부터 올해 수주된 신규 주요 프로젝트는 진행률이 10~20%인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회사는 4분기부터는 CE부문의 실적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4분기부터 수주 프로젝트들이 원래 스케줄대로 진행되고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용인 스마트팩토리의 가동률 또한 50% 넘게 증가하고 있어 매출도 늘고 수익이 개선되고 있다는 설명이다.

[알림] 본 기사는 투자판단의 참고용이며, 제공된 정보에 의한 투자결과에 대한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저작권자 © 더인베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2024.07.16 기준

신성이엔지 011930

2,000원 ▲ 4원, ▲ 0.20%
◆ 기업개요
반도체 및 평판디스플레이 관련 클린룸과 자동화 설비 사업을 하며, 태양광 에너지사업도 영위중
상장일1996/07/31
대표자이지선
본사주소경기도 과천시 과천대로7길 20 A타워 14층,15층
전화번호02-6312-1000
◆ 최근주요공시
공시일자공시제목
2024/05/28주식등의대량보유상황보고서(일반)
2024/05/16분기보고서 (2024.03)
2024/05/13연결재무제표기준영업(잠정)실적(공정공시)
2024/04/30주식등의대량보유상황보고서(일반)
2024/04/15주식등의대량보유상황보고서(일반)
(자료=금융감독원전자공시시스템)

실시간 IR취재노트